산업 제 1277호 (2020년 05월 18일)

대우건설, 나이지리아에서 5조원 LNG 플랜트 수주

기사입력 2020.05.18 오후 04:42

[위클리 이슈 : 기업]


대우건설, 나이지리아에서 5조원 LNG 플랜트 수주


[한경비즈니스=김정우 기자] 대우건설이 나이지리아에서 5조원대 액화천연가스(LNG) 플랜트 공사를 수주했다고 5월 14일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사업은 나이지리아 보니섬에 연산 약 800만 톤 규모의 LNG 생산 플랜트와 부대시설을 짓는 대규모 공사다.

대우건설은 이탈리아 사이펨, 일본 지요다와 함께 조인트 벤처를 구성해 공사를 공동 수주했다. 설계·구매·시공·시운전 등 모든 업무를 원청으로 수행할 예정이다.

계약 금액은 총 5조1811억원이고 대우건설의 지분은 약 40% 수준이다. 금액으로 환산하면 약 2조669억원이다. 공사 기간은 착공 후 66개월이다.



enyou@hankyung.com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77호(2020.05.16 ~ 2020.05.22)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5-19 1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