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증권사 최초 S클래스 펀드 판매…자문 서비스 경쟁력 커질 것”

    한국포스증권이 다른 증권사와 다른 차별점은 무엇이 있나. “한국포스증권은 온라인 증권사이지만 오프라인 FA 사업을 시작했다는 점에서 차별점이 있다고 본다. 국내 최초로 펀드슈퍼마켓을 운영하고 있고, 안정적인 신용등급을 갖춘 S클래스 펀드를 운영하고 있다. S클래스 펀드는 국내 증권사들 가운데 한국포스증권에서 유일하게 판매하고 있다. 수수료 역시 타사보다 3분의 1이 저렴하다.” 투자권유대행 사업을 통해 어떤 서비스를 선...

    2022.09.27 12:00:04

    “증권사 최초 S클래스 펀드 판매…자문 서비스 경쟁력 커질 것”
  • 한국포스증권, 찾아가는 투자 자문…베테랑들 팔 걷었다

    최근 증권사마다 계약직 직원들로 구성된 투자권유대행인(Financial Adviser, FA) 사업을 축소하는 분위기가 뚜렷하지만 한국포스증권은 이와 정반대의 행보를 보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한국포스증권은 온라인 증권사이지만 지난 8월부터 FA 사업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고 있다. 이처럼 온라인 증권사에서 대규모 FA 사업에 적극 나서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8명의 FA들을 만나 이유를 들어봤다. 다년간의 보험영업 경험과 타 증권사의 FA...

    2022.09.27 12:00:01

    한국포스증권, 찾아가는 투자 자문…베테랑들 팔 걷었다
  • '노잼 은행원'은 잊어라…웹드라마로 MZ세대 눈길 '쏵'

    은행들도 보수적이고 딱딱한 분위기에서 벗어나 MZ(밀레니얼+Z)고객을 흡수하기 위한 브랜드 이미지 구축이 중요한 시대가 됐다. KB국민은행은 인기 걸그룹 에스파의 세계관을 활용한 웹 드라마 <광야로 걸어가>를 기획해 대히트를 치며 브랜드 이미지 전환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웹 드라마와 웹 예능 콘텐츠 등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선풍적인 인기몰이에 기여한 KB국민은행의 브랜드전략부 콘텐츠기획팀 양혜련 차장과 김지영 과장을 한...

    2022.09.27 09:00:05

    '노잼 은행원'은 잊어라…웹드라마로 MZ세대 눈길 '쏵'
  • [WM 써머리] KB금융, 프리미엄 종합자산관리센터 오픈 外

    KB금융그룹이 책과 예술 콘셉트로 구성된 국내 최대 규모의 종합자산관리센터를 선보였다. KB 프라이빗뱅킹(PB) 20년 장기 거래 고객, ‘KB 골드앤와이즈 더 퍼스트(KB GOLD&WISE the FIRST)’ 광고모델 이영애,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KB 골드앤와이즈 더 퍼스트’를 오픈한 것이다. ‘KB 골드앤와이즈 더 퍼스트’...

    2022.09.27 09:00:01

    [WM 써머리] KB금융, 프리미엄 종합자산관리센터 오픈 外
  • [WM 리더] 임찬희 부행장 “기업 자산관리 차별화…WM·영업점 시너지↑”

    IBK기업은행 자산관리그룹이 새롭게 출범한 지 3년이 지났다. 중소기업금융 특화 은행이라는 인식에도 불구하고 기업은행 자산관리그룹은 지난 3년간 고객의 특수성을 활용해 자산관리 시장에서 높은 궤도로 올라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단기간에 자산관리그룹이 자리를 잡게 된 중심에는 임찬희 부행장(자산관리그룹장)이 있었다. 2020년 9월부터 3년째 자산관리그룹을 이끌고 있는 임 그룹장을 한경 머니가 만났다. “투자상품부서와 WM센터가 유...

    2022.09.27 08:50:02

    [WM 리더] 임찬희 부행장 “기업 자산관리 차별화…WM·영업점 시너지↑”
  • [big story]환율 쇼크에 외국인 이탈 우려…자본시장 안정화 시점은

    천장마저 뚫릴 기세로 원·달러 환율이 1400원을 훌쩍 넘으며 거침없는 폭등세를 보이고 있다. 2008년 금융위기 이후 13년 만에 환율이 치솟으면서 자본시장에 미칠 파급효과에 투자자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환율이 오를수록 외국인 자금 이탈이 가속화되고 있다. 최근 금리 인상기에 안전 투자처로 주목받던 채권 시장마저 한미 간 금리 차 역전으로 외국인의 매도 압력이 거세지고 있다. 반면 서학개미와 미국 채권 투자자들에게는 원&mi...

    2022.09.26 09:00:09

    [big story]환율 쇼크에 외국인 이탈 우려…자본시장 안정화 시점은
  • [big story] 김병연 NH투자증권 연구원 "외인, 달러 자산 보유 욕구 강해"

    원·달러 환율이 1400원을 돌파하면서 국내 주식에 대한 외국인 투자자들의 추가 이탈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김병연 NH투자증권 투자전략부장은 한경 머니와의 인터뷰에서 “실물경제 위축이 예고된 지금의 상황에서 외국인 투자자들은 유동성이 높은 달러화 자산을 보유하려는 욕구가 더 강하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글로벌 인플레이션 리스크가 상존하는 가운데 미국을 비롯한 주요국 중앙은행의 가파른 긴축 사이클이 ...

    2022.09.26 09:00:07

    [big story] 김병연 NH투자증권 연구원 "외인, 달러 자산 보유 욕구 강해"
  • [big story]서정훈 하나은행 전문위원 “환율 1450원 넘기 힘들어…내년 초 안정화”

    원·달러 환율이 1400원대 중반을 넘기기가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아울러 내년 초반에는 환율이 1300원대 초반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서정훈 하나은행 전문위원은 한경머니와의 인터뷰에서 “올 연말에서 내년 초로 넘어가면서 인플레가 감소하고 환율도 1300원대 초반까지 하락할 것”이라며 “경기 침체 이슈가 부각되는 데따른 안전자산 선호 강화 요인이 인플레 리스크의 바통을 이어받으며 달...

    2022.09.26 09:00:06

    [big story]서정훈 하나은행 전문위원 “환율 1450원 넘기 힘들어…내년 초 안정화”
  • [부고] 강대영(융창저축은행 대표이사)씨 모친상

    ▲이복선씨 별세, 강대영(융창저축은행 대표이사, 전 하나은행 본부장) · 강호영(도쿄반도체 수석고문) · 강우영(SPX플로우테크널러지 상무)씨 모친상 =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14호실, 발인 9월 19일, 장지 서울추모공원

    2022.09.19 11:10:00

  • 한국투자신탁운용, ETF 브랜드명 ACE로 교체

    한국투자신탁운용은 상장지수펀드(ETF) 브랜드 이름을 ‘KINDEX’에서 ‘ACE’로 전격 교체한다. 14일 한국투자신탁운용에 따르면 이번 리브랜딩을 통해 ETF 시장에서의 브랜드 파워를 강화하고 고객과의 접점을 넓혀갈 계획이다. 배재규 한국투자신탁운용 대표는 “한국투자신탁운용을 최고의 자산운용사로 만들기 위한 기본적인 출발점은 ETF의 성공이라고 판단했다”며 “한국...

    2022.09.14 15:01:27

    한국투자신탁운용, ETF 브랜드명 ACE로 교체
  • 하나은행, 압구정 상속증여전문PB센터 오픈

    하나은행은 프라이빗 뱅킹(PB) 고객들의 가장 큰 관심사항 중 하나인 ‘부(富)의 이전’에 특화된 프라이빗 뱅킹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압구정 상속증여전문PB센터'를 오픈했다고 13일 밝혔다. '압구정 상속증여전문PB센터'는 올드리치와 영리치가 공존하고 전통과 새로움이 어우러져 있는 지역인 압구정에서 PB서비스를 제공하던 압구정PB센터를 상속증여 분야에 특화해 새롭게 리뉴얼했다. 이를 통해...

    2022.09.13 12:11:50

    하나은행, 압구정 상속증여전문PB센터 오픈
  • [부고] 김은석(신한은행 홍보부 수석)씨 부친상

    ▲김종수씨 별세, 이경순씨 배우자상, 김애신(회사원)·혜신·은석(신한은행 홍보부 수석)씨 부친상, 전병진(개인사업)·고용천(개인사업)씨 빙부상, 박세미(신한은행 노동조합 대리)씨 시부상 = 은평성모병원 장례식장7호실(서울시 은평구 통일로 1021), 발인 15일 오전 5시, 장지 경북 포항시 북구 죽장면 하사리 선영.

    2022.09.13 12:00:20

  • 주식투자 빙하기…美 호텔주에 눈 돌려볼까

    코로나19 여파로 부진했던 여행객이 다시 늘면서 미국의 호텔 산업이 다시 주목을 끌고 있다. 주요 호텔 기업들의 올해 연간 주당순이익은 야외활동 증가와 숙박료 오름세로 코로나19 이전 수준까지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김세환 KB증권 연구원은 12일 여행객 증가에 따른 호텔 산업의 단기 수혜가 예상된다고 분석하면서 최선호주로 하얏트와 메리어트, 윈덤 호텔&리조트를 꼽았다. 호텔 산업이 다시 주목받는 배경에는 최근 미국 공항 보안검색대 ...

    2022.09.12 10:37:00

    주식투자 빙하기…美 호텔주에 눈 돌려볼까
  • 푸드 산업 혁명 오나…확 커진 '대체 단백질' 시장

    대체 단백질 시장이 전기자동차와 소프트웨어, 플랫폼과 맞먹는 성장 가능성으로 이목을 끌고 있다. 미래에셋증권에 따르면 대체 단백질 시장의 잠재 성장 규모는 2434조 원에 달하는데 소비재 품목 가운데서도 규모가 큰 의류 및 휴대전화 시장보다 3~4배가 더 커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대체 단백질 시장은 연평균 50%의 고성장을 보일 것으로 관측된다. 일부 대체 단백질 제품은 품질 면에서 이미 동물성 단백질 제품과 매우 유사한 수준까지 성장...

    2022.09.01 14:18:40

    푸드 산업 혁명 오나…확 커진 '대체 단백질' 시장
  • 금융전문가, 2금융권 대출 부실 후폭풍 경고

    기준금리 연속 인상 여파로 은행권의 가계 대출금리가 최고치를 찍은 가운데 카드사와 저축은행을 중심으로 한 제2금융권 대출 부실화 가능성을 놓고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을 거치며 제2금융권의 대출 규모를 빠르게 늘린 자영업자를 중심으로 고위험 다중채무자들이 급증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한은이 지난달 30일 발표한 ‘금융기관 가중평균 금리’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예금은행의 가계대출 가중평균금리(신규 취...

    2022.09.01 14:16:14

    금융전문가, 2금융권 대출 부실 후폭풍 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