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line news 제 호 (년 월)

지하철 '담배녀'가 '맥주녀'로 돌아왔다

기사입력 2012.03.27 오전 10:25

지하철 '담배녀'가 '맥주녀'로 돌아왔다

'지하철 담배녀'에 이어 '지하철 맥주녀' 영상이 화제다.

지난 26일 유튜브에 '최신 지하철 5호선 담배녀 맥주녀'라는 제목의 동영상이 올라왔다. 이 영상에는 한 여성이 지하철 안에서 담배를 물고 캔맥주를 마시는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 이 여성의 옆자리에 앉아 있는 60대 남성이 "담배 꺼, 담배 끄라고"라며 비닐에 싼 우산 끝으로 담배를 든 여성의 손을 계속해서 쳤다. 이에 해당 여성은 "싫어, XXX야"라며 욕설로 맞받아쳤다.

남성이 계속해서 우산으로 찌르며 담배를 끄라고 하자 여성은 "이거 안치워"라며 벌떡 일어나 마시던 캔맥주를 남성의 얼굴에 부었다.

영상은 이 여성과 남성이 다투기 시작하자 주위에 있던 승객들이 말리면서 끝난다.

서울도시철도공사 측의 확인 결과 이 여성은 최근 분당선 지하철에서 담배를 피워 즉결심판에 넘겨진 ‘분당선 담배녀’인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서울도시철도공사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유투브)

한경비즈니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2-03-27 1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