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VER STORY] 대한민국 스타트업 100인
전해나 애드투페이퍼 대표 : 힘내라, 청춘들아
전해나 애드투페이퍼 대표
(사진) 전해나 애드투페이퍼 대표. /이승재 기자

[한경비즈니스=주재익 인턴기자] 대학생들의 프린트 비용을 줄이기 위해 대학 내 무료 출력 서비스를 도입한 것이 애드투페이퍼의 시작이었다.

최근에는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무담보 소액 대출을 진행하는 애딧페이 서비스를 출시하며 ‘대학생들의 경제생활을 돕는다’는 보다 큰 뜻을 실천하고 있다.

전해나 대표 역시 6년 전까지만 해도 고려대에 다니는 평범한 대학생이었다. 그는 많은 대학생들이 금융 수요가 충분히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1금융권의 신용 등급 체계에서 소외돼 금융 서비스를 받을 수 없는 현실에 주목했다.

그는 6년 전인 2010년 창업 전선에 뛰어들었다.

문제의식을 갖는 것과 그것을 바꾸는 것은 별개의 문제였다. 많은 사람들은 ‘무엇(what)’보다 이를 달성하기 위한 ‘어떻게(how)’에 치중한다.

반면 전 대표는 ‘행복’이라는 분명한 ‘무엇’을 가지고 목표를 이루기 위한 방법을 고민했다. 애드투페이퍼는 그런 고민의 결과다.

jjikiss@hankyung.com

[기사 인덱스]
- 대한민국 스타트업 100인, 그들은 누구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