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SSG닷컴서 30일 12시부터 판매…10분 만에 준비 물량 완판

SSG랜더스 우승 유니폼이 판매 10분 만에 매진됐다. (사진=SSG닷컴 홈페이지)
SSG랜더스 우승 유니폼이 판매 10분 만에 매진됐다. (사진=SSG닷컴 홈페이지)
SSG랜더스의 '2022년 시즌 통합 우승 기념 유니폼'이 판매 10분 만에 매진됐다.

30일 SSG닷컴에 따르면 이날 정오부터 G마켓과 SSG닷컴에서 판매를 시작한 우승 유니폼은 판매 10분 만에 사전 준비 물량인 1500장의 판매가 완료됐다.

SSG닷컴 관계자는 "색상, 사이즈, 자수 등 고객이 직접 선택할 수 있는 옵션을 다양화해 나만의 유니폼을 꾸밀 수 있도록 한 점이 인기 요인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통합우승 기념 굿즈는 전량 매진 상태다. (사진=SSG랜더스 홈페이지)
통합우승 기념 굿즈는 전량 매진 상태다. (사진=SSG랜더스 홈페이지)
특히, '우승 트로피' 자수에는 엔트리를 포함해 야구 팬들의 소장 욕구를 높인 것으로 보인다.

SSG랜더스 의류 굿즈는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다. SSG닷컴에서 선론칭한 우승 기념 후드티 역시 10분 내에 모두 팔렸으며, 반팔 티셔츠도 황금 사이즈인 100, 105 사이즈가 5분 내 품절됐다.

최수진 기자 jinny0618@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