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잡앤조이=이진이 기자] 학교법인 정석인하학원은 지난 29일 이사회를 열고 제15대 인하대 총장에 조명우(58) 기계공학과 교수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4년이며 다음달 1일부터 2022년 8월31일까지다.



인하대 신임 총창에 조명우 기계공학과 교수 선임

△ 조명우 인하대 신임 총장



정석인하학원은 정관에 따라 지난달 총장후보추천위원회를 구성, 지난 11일부터 25일까지 총장후보자를 공모해 복수의 후보자를 이사회에 추천했으며, 29일 오후 이사회를 열어 조명우 후보를 총장으로 선임했다.


조 교수 등 후보자 2명은 이사회에서 각각 40~60분 동안 학교 발전계획과 소견을 발표한데 이어 질의응답과 토의를 진행했다.

이사회 관계자는 조 교수가 인하대 주요 보직을 거치며 행정능력과 조직운영 등 관리능력이 우수하고 소통과 공감능력이 탁월하다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전했다. 또한 일에 대한 열정과 실행능력을 갖춰 침체된 인하대 조직을 활성화 시키고 인하대 재도약을 이끌 수 있는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조명우 신임 총장은 “우리 구성원들을 아우를 수 있는 통합의 리더십을 발휘하겠다”며 “교육과 연구는 물론이고 산학협력, 국제화에도 힘써 글로벌 대학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명우 신임 총장은 1979년 서울대 기계공학과에 입학해 서울대 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고 1992년 일리노이 주립대학(Univ.of Illinois at Chicago)에서 공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조 신임 총장은 1997년부터 인하대 기계공학과 교수로 지내며 SCI급 학술지에 논문 71편을 발표한 것을 비롯해 국내공인학술지에 73편, 국내 외 학술지에 발표한 논문만 19편에 이른다. 저서로는 실무중심의 기계공작법 등 3편이 있다. 2012년 공과대학장직무대행을 지냈고 2013년 교무처장, 2014년 교학부총장을 맡았다.


zinysoul@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