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은(왼쪽) 김자영(오른쪽) 선수가 신한금융그룹 왕미화 WM부문장(가운데)과 기념촬영 하는 모습]

[한경 머니=공인호 기자] 신한금융그룹의 자산관리 브랜드인 신한PWM이 8일 오전 서울 중구 세종대로 소재 신한PWM 서울프리빌리지센터에서 이정은, 김자영 선수와 브랜드 홍보 및 선수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이정은6 프로는 지난해 LPGA 신인상을 수상하며 국제적 선수로 발돋움 했으며, 김자영2 프로는 국내 KLPGA에서 실력파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두 선수는 이번 시즌 동안 '신한PWM' 로고가 표기된 의류를 착용하고 경기에 나서는 것은 물론 고객초청 이벤트에 참여하는 등 신한 PWM의 브랜드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된다.

이 선수는 "작년 신한PWM의 지원 덕분에 LPGA에서 좋은 성적이 있었던 만큼, 올해 올림픽에 출전해 메달을 따고 LPGA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든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김 선수는 "국내 최고의 자산관리 브랜드인 신한PWM의 홍보대사로 활동하는 만큼, KLPGA 최고의 선수가 되는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왕미화 WM부문장도 두 선수가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그룹 차원의 전폭적 지원을 약속했다.


한편, 신한PWM은 두 선수와의 후원협약을 통해 국내뿐 아니라 국제 무대를 대상으로 브랜드 홍보를 강화할 예정이며, 두 선수를 대상으로 전담 PB를 통한 신한PWM만의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