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동영 동아오츠카 대표 "올해 매출 3000억 달성"
(사진) 양동영(왼쪽 넷째) 동아오츠카 대표가 2일 서울 용신동 본사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우수사원 포상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동아오츠카 제공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양동영 동아오츠카 대표는 "2018년에는 유지경성(有志竟成)의 마음가짐으로 매출 3000억 돌파를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양 대표는 2일 시무식에서 "'열정, 원칙, 소통'의 조직문화로 국내외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진취적 목표를 통해 기업 성장을 이루자"며 이같이 강조했다.


양 대표는 "동아오츠카는 '공동체의식'과 할 수 있다는 '열정'으로 놀라운 결과를 만들어가고 있다"며 "전 직원이 사랑하고 자랑스러워하는 회사로 만들어가자"고 덧붙였다.


choies@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