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안정형 전환신탁, 원금 90% 이상 보장

    금융상품 포커스 국민은행의 '국민미래에셋 TOP10 신탁'은 목표수익률에 이르면 주식편입비중을 낮춰 안정적으로 운영하는 펀드상품이다. 지난 1월20일부터 판매 개시됐다. 주식을 50% 이내에서만 운용한다. 안정 지향적인 은행 고객의 특성을 분석, 반영한 결과라고 국민은행측은 설명했다. 'TOP10 신탁'은 삼성전자와 SK텔레콤, 한국통신공사, 한국전력, 포항제철, 현대자동차, 삼성전기, 신한지주, 삼성화재, 삼성증권 등의 10개 종목을 지칭한다...

    2006.08.30 11:54:53

  • 장기투자자는 대형우량주에 투자할 때

    지난주(1월16~22일) 종합주가지수와 코스닥지수는 각각 4.0%와 6.2%가 하락했다. 업종별(거래소 기준)로 보면 전 업종이 하락한 가운데 전기전자업종(-6.1%), 운수장비(-5.7%), 유통(-5.8%), 증권(-5.8%) 등 수출과 내수 등 경기와 증권시황에 민감한 업종의 하락폭이 컸다. 투자심리도 크게 위축됐다. 일일 거래량이 5억주 내외까지 줄어들었으며 거래소시장의 거래대금도 1조원 초반이다. 매매주체별로 보면 순매수를 유지하던 외...

    2006.08.30 11:54:53

  • CCTV카메라로 세계시장 호령

    선광전자는 각종 폐쇄회로용(CCTV) 카메라를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업체다. 지난 1991년 설립된 이후 주로 해외시장을 공략해 매출의 95%를 해외에서 올리는 수출기업이다. 40여개 나라에 250여 군데의 거래처를 고루 확보하고 있다. 특히 유럽, 북미, 아시아 등 지역적으로도 다양하게 매출이 발생한다. 이 회사 백명용 사장(44)은 기술개발자 출신이다. 그는 전자기기 중소기업 몇 군데서 개발자로 경력을 쌓아 왔다. 백사장과 함께 경쟁업체인 우...

    2006.08.30 11:54:52

  • 수익률 은행적금의 3배, 연 10% 이상 기대

    투자신탁회사에서도 은행의 대표베스트셀러였던 '장기주택마련용 상품'을 내놓았다. 장기주택마련저축은 무주택자들의 내집마련을 돕기 위해 만들어진 것으로, 이자소득세를 한푼도 내지 않으며 연말정산 때 소득공제 혜택까지 누릴 수 있다. 이런 장점들 덕에 근로자우대저축, 주택청약저축과 더불어 봉급생활자라면 우선 가입할 '3대 비과세 상품'으로 꼽혀 왔다. 세금면제와 소득공제를 감안하면 보통 적금(3%대)에 비해 연간수익률이 세 배(10% 이상) 가까이 된...

    2006.08.30 11:54:52

  • 테크 인더스트리(Tech Industry)- '2003년 IT 신규 트렌드 점검'

    연초면 주가전망에 대한 보고서가 물밀듯이 쏟아진다. 올해의 화두는 바로 'IT경기 회복'. 부진한 IT경기가 회복돼야 비로소 국내 주가도 상승세를 타리라는 분석이다. 이유는 분명하다. 삼성전자, LG전자, SK텔레콤 등 한국증시의 흐름을 좌우하는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대체로 'IT'와 밀접한 관련이 있기 때문이다. 각 증권사가 매월 기술주의 주가전망을 점치는 보고서를 내는 것도 이런 맥락에서다. 하지만 이 보고서들은 숫자가 많아서 개인투자자가 읽...

    2006.08.30 11:54:52

  • 나가는 돈 단속부터 시작하라

    프라이빗 뱅커(Private BankerㆍPB), 파이낸셜 컨설턴트(Financial ConsultantㆍFC), 라이프 플래너(Life PlannerㆍLP) 또는 금융자산관리사까지. 언젠가부터 언론매체를 통해 이런 생소한 이름들을 수없이 접하게 됐다. 한결같이 '종합적인 자산관리를 해드린다'고 하는 이들은 누구일까? '종합적인 자산관리'라고 할 때 이들이 모두 지향점으로 염두에 두고 있는 것은 '전문적인 파이낸셜 플래너'가 아닐까 싶다. 진정...

    2006.08.30 11:54:52

  • 국내 / 해외

    [수신 내용 없음]

    2006.08.30 11:54:52

  • 악재는 '코앞에' 호재는 '저 멀리'

    지난주(2월3~6일) 종합주가지수는 0.4% 하락하고, 코스닥지수는 0.3% 상승에 그쳤다. 특히 주 초반 종합주가지수가 600선까지 기술적 반등을 보였으나 주 후반 대외 악재를 버티지 못하고 급락했다. 종합주가지수는 5일 이동평균선을 이탈했고 장단기 이동평균선들도 역배열 상태가 더욱 심화됐다. 업종별(거래소 기준)로 보면 전기전자(-2.2%), 통신(-4.1%)업종이 하락을 주도했으며, 업황 호전이 예상되는 운수창고(6.4%), 철강(3.5%...

    2006.08.30 11:54:52

  • 구리 토평ㆍ남양주ㆍ파주 일대 '신작로 효과'

    아파트값을 끌어올리는 데 '교통환경 개선'만한 호재도 없다. 특히 새로 뚫리는 도로는 집값 수직상승의 '즉효약'이다. 이는 난개발로 아파트가격이 약세를 면치 못하던 용인 일대 아파트가 '분당~수지 6개 도로 신설 및 확장' 발표 직후 500만~1,000만원 정도가 '반짝' 뛰었다는 점에서 '신작로' 효과가 어느 정도인가를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물론 도로가 신설된다고 해서 주변 아파트가 모두 '알짜배기'가 된다고 단정지을 수는 없다. 아파트단지...

    2006.08.30 11:54:52

  • 호가 '상승' 거래 '뚝'… 보합세 유지될 듯

    지난 2월7일 서울시가 올 1/4분기 내에 잠실지구 주공2단지와 청담ㆍ도곡지구 5개 단지의 재건축 사업승인을 내겠다고 발표한 후 재건축 시장이 급물살을 타고 있다. 지난해 말부터 하락세를 보이기 시작하던 시세가 상승세를 타는 한편 매수ㆍ매도 문의가 급증한 상태. 하지만 지난해 오름폭이 너무 높았던데다 최근 국내외 정세 등의 영향으로 거래가 활발하지는 않다. 또 건교부와 서울시는 이번 발표를 기화로 잇달아 강도 높은 재건축 정책을 내놓고 있어 귀...

    2006.08.30 11:54:51

  • 현대카드,'내우외환' 격랑 헤쳐 나갈까

    출범 20개월이 채 되지도 않은 현대카드호가 격랑에 부딪혔다. 내부적으로는 출범 당시 구상했던 밑그림들이 제대로 구현되지 못해 영업기반이 여전히 자리를 잡지 못하고 있다. 외부적으로는 지난해 상반기 카드사간의 경쟁이 가열되면서 마케팅 비용이 과다하게 빠져나가 출혈이 심했다. 게다가 하반기 들어서는 대손충담금(빌려준 돈을 돌려받지 못할 것에 대비해 쌓아두는 돈) 적립의무 비율이 7%에서 12%로 높아지면서 경영실적에 '빨간불'이 켜진 것이다. 현...

    2006.08.30 11:54:51

  • 소나기는 피하는 것이 '최선'

    지난주(2월7~13일) 종합주가지수와 코스닥지수는 각각 2.3%와 3.0% 하락했다. 다시 지난 10월 저점을 하회한 것이다. 또한 주 후반에 낙폭이 커지는 현상이 재현됐다. 업종별(거래소 기준)로 보면 대부분의 업종이 약세를 보인 가운데 전기전자(-4.1%), 통신(-5.9%)업종이 지수하락을 주도했다. 방어주 성격이 강한 전기가스(+2.2%)업종의 상승이 돋보이는 전형적인 약세장이었다. 지난주에는 미국 상원에서 그린스펀이 미국경제에 대해 증...

    2006.08.30 11:54:51

  • '유동성 장세 전개 가능성'

    주식시장이 좀처럼 반등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국내 대표기업인 삼성전자의 주가는 이미 20만원대로 주저앉았으며 나머지 시가총액 상위종목들의 주가도 하락세를 거듭하고 있다. 이로 인해 종합주가지수는 500대로 추락했지만 여전히 전문가들의 장세전망은 어둡기만 하다. 미국ㆍ이라크 전쟁 등 '지정학적 위험'이 해소되지 않은 탓이다. 그래서인지 주가상승을 예견하는 보고서를 찾기가 쉽지 않다. 이런 상황에서 낙관적인 견해를 '용감하게' 펼친 리포트가 ...

    2006.08.30 11:54:51

  • 국내 / 해외

    [수신 내용 없음]

    2006.08.30 11:54:51

  • 첨단시설 갖춘 대형점포면 '안정적 매출'

    IMF 직후 PC방은 창업자들에게 구세주 같은 존재였다. 청소년 유해업소 운운하는 시빗거리가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정보화라는 대의명분과 젊은층의 호응이 맞물려 급속히 확산됐던 것. 실제로 초기에 PC방을 창업한 사람들은 쏠쏠한 수입을 올렸다. 하지만 2000년대 PC방에 업그레이드, 브랜드화 바람이 불면서 체인형 PC방이 위세를 떨치자 희비가 엇갈렸다. 대형화 현대화한 업소가 손님몰이에 성공한 반면, 창업한 지 오래된 영세업소들은 이익은커녕 손익...

    2006.08.30 11:54: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