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인플레 우려를 기회로…돈이 되는 투자 전략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와 중앙은행의 긴축 우려에 투자자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이러한 고민의 배경에는 인플레이션이 큰 부분을 차지한다. 지난해 말부터 미국 연방준비제도(Fed)는 물가 관리를 정책의 우선순위에 두며 긴축의 강도를 높여 가는 가운데, 러시아발 유가 불안이 더해지며 인플레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다. 지난 4월 초에는 경기 침체의 전조 현상으로 여겨지는 미 국채 10년물·2년물 금리의 역전현상이 일시적으로 ...

    2022.04.27 15:00:01

    인플레 우려를 기회로…돈이 되는 투자 전략은
  • [Global Report] 에어비앤비, 장기 여행 증가…실적 모멘텀 상승

    코로나19 팬데믹 3년 차에 접어들면서 재택근무가 크게 증가한 가운데 여행지 다변화와 호스트 강화 플랫폼이 다시 재조명되고 있다. 글로벌 국가들의 여행 트렌드가 크게 바뀌면서 에어비앤비의 실적 모멘텀으로 나타나고 있다. 에어비앤비 숙박 및 체험 건수 증가 주목 글로벌 전반으로 주춤했던 여행 산업이 지난해부터 본격적인 실적 호조세로 나타나고 있어 주목된다. 미래에셋증권은 에어비앤비 실적이 매출이나 조정 주당순이익(EPS)에서 나타난 모습 이상...

    2022.04.27 09:00:07

    [Global Report] 에어비앤비, 장기 여행 증가…실적 모멘텀 상승
  • [Big Story] “달러, 환차익보다 자산 배분 다각화 관점 필요”

    글로벌 금융시장의 이목이 쏠리는 곳은 어디일까. 아마도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아닐까 싶다. 최근 미 Fed는 인플레이션을 억제하기 위해 기준금리 인상의 빅스텝을 고려하고 있다. 이처럼 Fed가 인플레를 억제하기 위해 금리인상 속도를 높이는 이면에는 기축통화인 달러를 보호하기 위한 포석이라는 해석도 나온다. 인플레가 장기화될수록 화폐 가치 하락은 불가피하다. Fed가 긴축의 강도를 높이고 금리 인상을 단행하는 배경에는 2020년 코로나1...

    2022.04.27 07:00:24

    [Big Story] “달러, 환차익보다 자산 배분 다각화 관점 필요”
  • [Big Story] “금, 헤지용 자산 적합…포트폴리오 안정화 강점”

    세계적인 투자가로 잘 알려진 ‘워런 버핏’은 평소 금 자산 투자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를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금에 투자하는 것은 생각이 없는 사람이나 하는 것이라는 말을 남겼을 정도다. 하지만 버핏의 버크셔해서웨이는 지난 2020년 2분기에 한 금광 회사(베릭골드)에 투자했다가 4분기 고점에서 매도해 높은 수익을 낸 것으로 확인됐다. 금 투자를 하지 않는 대신 재무제표를 평가할 수 있고 배당이 나오는 금광 회사...

    2022.04.27 07:00:21

    [Big Story] “금, 헤지용 자산 적합…포트폴리오 안정화 강점”
  • [Big Story] 꼭 주목해야 할 인플레 자산 '빅 4'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처음으로 인플레이션이 나타나면서 위험자산 투자 열풍에 빛을 보지 못했던 금, 달러, 원자재, 대체투자의 몸값이 최근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과도하게 풀린 유동성 회수가 이뤄지고 있고, 글로벌 공급망의 정상화가 아직 이뤄지지 않은 가운데 지정학적 리스크와 같은 새로운 변수가 등장했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자산 시장의 최대 변곡점을 지나는 시기라는 점에는 이견이 없다. 다만 특정 자산에 집중하는 ...

    2022.04.27 07:00:15

    [Big Story] 꼭 주목해야 할 인플레 자산 '빅 4'
  • [Big Story]인플레 장기화 우려…자산관리도 공수전환

    인플레이션이 우리에게 주는 고통은 단순히 물가 상승에만 그치지 않는다. 생활물가가 상승하면서 부채가 증가하고, 이자비용이 늘어나게 된다. 이는 가처분소득이 줄면서 생활비 압박이라는 현실적인 문제에 도달한다. 하지만 이 시점에서 인플레에 방어적 성격을 띤 자산에 대한 투자가 적절히 이뤄졌다면 인플레로부터 오는 악순환의 고리를 끊고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다. 자산관리에 있어서도 일종의 공수전환이 필요한 순간이다. 지난 2020년부터 시작...

    2022.04.27 07:00:03

    [Big Story]인플레 장기화 우려…자산관리도 공수전환
  • [Big Story] 당신이 꼭 주목해야 할 인플레 자산

    지난 100여 년간 돈의 역사를 살펴볼 때 가장 공포스러운 순간은 과연 언제일까. 다름 아닌 살인적인 물가로 돈의 가치가 바닥을 모르고 떨어지는 순간일 것이다. 글로벌 국가들은 1920년대 제2차 세계대전이 발발했을 때 가장 끔찍했던 하이퍼인플레이션을 겪었다. 이어 지난 2008년 금융위기 때도 인플레이션을 몸소 경험했다. 2020년부터 확산된 코로나19 팬데믹 장기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가 촉발되면서 수면 아래에 잠들었던 인플레가...

    2022.04.27 07:00:01

    [Big Story] 당신이 꼭 주목해야 할 인플레 자산
  • “물가 우상향 지속…기준금리, 연내 2%대 넘을 것”

    한국은행이 4월 금융통화위원회에서 우리나라 기준금리를 기존 1.25%에서 1.5%로 인상했다. 임기 문제로 한은 총재가 부재한 상황이지만, 금통위 의결권자들은 만장일치로 금리 인상을 결정했다. 국내 기준금리는 팬데믹 이후 0.5%까지 인하됐다가 지금까지 총 4번의 인상을 거쳐 1.5%에 도달하게 됐다. 한국은행이 초유의 총재 부재 상황에서 기준금리를 인상한 배경에는 인플레이션이 자리한다. 우리나라 3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전년 동기 대비 4....

    2022.04.26 17:10:02

    “물가 우상향 지속…기준금리, 연내 2%대 넘을 것”
  • 금리상승 덕 본 4대 금융지주…역대급 분기 실적 다시 썼다

    (출처:한경DB) 4대 금융지주(KB·신한·하나·우리)가 사상 최대 분기 순이익을 기록했다. 금융지주의 실적이 크게 상승한 배경에는 금리상승으로 인한 이자이익이 개선된 영향 때문이다. 주가도 금융지주의 실적 추정치를 미리 반영하며 주가 상승폭을 확대했다. 23일 금융권에 따르면 전날 KB·신한·하나·우리 등 4대 금융지주는 올해 1분기 합산 당기순이익이 4조원을 훌쩍...

    2022.04.23 06:00:13

    금리상승 덕 본 4대 금융지주…역대급 분기 실적 다시 썼다
  • 신한은행, 벤디스와 업무협약 체결

    신한은행은 직장인을 위한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는 벤디스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벤디스는 모바일 식권 서비스 ‘식권대장’을 기반으로 ‘배달대장’, ‘복지대장’ 등 직장생활 종합 마켓플레이스를 구축하고 있다. ‘식권대장’ 서비스는 B2B를 기반으로 약 1500개의 업체와 계약을 완료했고, 매일 16만명의 임직원이 이용 중이다. ...

    2022.04.06 15:19:54

    신한은행, 벤디스와 업무협약 체결
  • 새 정부 금융정책 지각변동…규제에서 완화로?

    오는 5월 10일 차기 정부의 본격적인 출범에 맞춰 금융정책도 대대적인 개편을 예고하고 있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을 주축으로 한 신정부는 문재인 정부와는 완전히 다른 금융정책을 시행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금융권 전반에서 변화의 물결이 거세질 것이라는 전망이다. 통화정책 및 금융 환경 변화 가속화 예고 5월에 공식 출범하는 새로운 정부는 통화 긴축 완화로 태세 전환을 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된다. 금융 불안정 대응보다는 경기 대응에 무...

    2022.03.29 09:00:32

    새 정부 금융정책 지각변동…규제에서 완화로?
  • [Interview]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 “불공정 제도 개선…코스닥 시장 적극 육성”

    “자본시장에 썰물이 빠지면서 드러나는 문제점은 올해 제도 개선 방안을 통해 해결할 예정입니다.” 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한경 머니와의 인터뷰에서 “공모가 부풀리기 관행, 물적분할 이슈, 경영진 스톡옵션(주식매수청구권) 행사 등으로 인한 주주들의 불만 등을 해소해 나갈 것”이라며 “제도 개선으로 옥석 가리기를 통해 시장 전반을 재정비하겠다”고 강조했다. 대내외 불확실성 여파로...

    2022.03.29 09:00:08

    [Interview]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 “불공정 제도 개선…코스닥 시장 적극 육성”
  • [금융레시피] 빚좋은 개살구? 고금리 예적금의 민낯

    최근 종료된 청년희망적금을 시작으로 정부 주도의 고금리 상품이 잇따라 나오고 있지만 ‘빛 좋은 개살구’라는 지적이 잇따른다. 저금리 고착화로 인해 반짝 인기몰이를 했지만 한시적으로 내놓는 정책 상품들 대부분이 지속성을 갖기가 어렵다는 측면에서 실효성이 크지 않다는 지적이 나온다. 고금리 예·적금 상품은 왜 반짝 인기에 그칠 수밖에 없는 걸까. # 직장인 김 모(36) 씨는 청년희망적금 가입자를 모집한다는 공고...

    2022.03.29 09:00:05

    [금융레시피] 빚좋은 개살구? 고금리 예적금의 민낯
  • '코로나 엔데믹' 눈앞…'디지털 헬스' 투자 뜨겁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엔데믹(풍토병으로 굳어진 감염병) 시대로의 본격 진입을 앞두고 글로벌 디지털 헬스(원격의료, 원격모니터링)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다.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이후 글로벌 시장은 디지털 헬스케어 도입과 투자에 나서고 있고, 의료기기와 의료 인프라, 플랫폼 결합으로 디지털 헬스 고도화 진입을 본격화하고 있다. 전 세계를 덮친 코로나19 팬데믹이 풍토병으로 바뀌는 엔데믹 시대로의 전환을 앞두고 있다. 이 가운데...

    2022.03.29 09:00:01

    '코로나 엔데믹' 눈앞…'디지털 헬스' 투자 뜨겁다
  • 토스증권, 출범 1년만에 고객 420만명 유치

    토스증권이 출범 1년 만에 420만 명의 고객과 230만 명의 월간활성이용자(MAU)를 확보했다고 28일 밝혔다. 토스증권 관계자는 "1년만에 420만 고객 확보는 국내 증권업계를 넘어 전세계 금융투자 역사에서도 유래를 찾을 수 없는 기록"이라며 "출범 석 달 만에 350만 신규 계좌가 개설됐는데 이는 미국의 주식거래 플랫폼 로빈후드가 2년여 만에 달성한 수치"라고 강조했다. MAU는 출범 이래 꾸준히 2...

    2022.03.28 16:59:47

    토스증권, 출범 1년만에 고객 420만명 유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