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NHN페이코, ‘페이코 투자’ 서비스에 공모주 펀드 출시

    NHN페이코(대표 정연훈)는 ‘페이코(PAYCO) 투자’ 서비스에 공모주 펀드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공모주 투자왕 펀드(신한단기국공채공모주증권자투자신탁[채권혼합]Ce)’는 투자 매력이 높은 공모주와 우량주, 저평가주, 우량 채권 등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국공채 같은 우량 채권 투자를 통해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하면서 유망 기업의 기업공개(IPO)에 적극 참여해 추가 수익을 내는 구조로 운용된다. 이번 펀드 상품은 공모주 투자 외에도 다양한 투자전략을 수립해 수익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것이 특징이다. 국공채 및 AA- 이상의 우량 채권과 대형 우량주 및 배당주, 수급 이슈에 따른 공모가 하회 종목 등에 함께 투자해 금리 변동 등에 따른 손실 위험을 최소화한다. 펀드는 ‘페이코 투자’ 서비스에서 10원부터 투자할 수 있다. ‘페이코 투자’ 서비스는 페이코 앱 '금융’ 탭의 ‘투자’ 메뉴에서 이용 가능하다, 종합자산관리계좌(CMA) 개설부터 펀드 매매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한다. ‘적립포인트 끌어모아’ 기능을 통해 페이코 적립 포인트를 펀드 상품에 자동으로 투자되게 설정할 수도 있다.NHN페이코 측은 “신한자산운용, 한화투자증권과 운용 전략 및 투자 성과 사례 등을 면밀히 분석해 우량 공모주 펀드를 엄선했다”며 “공모주 직접 투자가 부담스러웠던 소액, 초보 투자자들도 페이코에서 부담 없이 간편하게 공모주 투자 효과를 누릴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정유진 기자 jinjin@hankyung.com  

    2021.07.15 13:12:50

    NHN페이코, ‘페이코 투자’ 서비스에 공모주 펀드 출시
  • [해시태그 경제 용어]빅테크(big tech)

    [해시태그 경제 용어] 빅테크(big tech)는 대형 정보기술(IT) 기업을 뜻하는 말이다. 한국 금융 산업에선 네이버와 카카오 등 온라인 플랫폼 제공 사업을 핵심으로 하다가 금융 시장에 진출한 업체를 지칭하는 말로 주로 쓰인다. 이들은 송금과 결제뿐만 아니라 자산 관리, 보험 판매 시장까지 진출 영역을 넓히고 있다. 네이버 금융 자회사인 네이버파이낸셜은 2020년 자동차보험 견적 비교 서비스 플랫폼을 영위하는 NF보험서비스를 설립해 보험...

    2021.06.01 06:08:01

    [해시태그 경제 용어]빅테크(big tech)
  • 좁아지는 은행 취업문, 문과생은 언제 뽑나?

    금융권의 채용문이 좁아지고 있다. 시중은행들은 상반기 대규모 공개채용을 채용을 진행하는 대신 인공지능(AI)·빅데이터 등에 능숙한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을 늘리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으로 비대면 서비스가 급증하고 금융권에 진입하려는 빅테크(네이버·카카오 등 대형IT기업)와 경쟁의 막이 오르면서 신입보단 IT분야의 전문인력을 선호하는 분위기다. 18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신...

    2021.05.18 16:44:57

    좁아지는 은행 취업문, 문과생은 언제 뽑나?
  • 빅테크 동맹 강화?…'금융 주도권' 내주는 시중은행

    국내 금융산업의 헤게모니를 지배해온 시중은행의 입지가 갈수록 쪼그라들고 있다. 안으로는 구시대적 시스템과 안일했던 위기대응 태세가, 밖으로는 빅테크, 핀테크 업체들의 공세가 갈수록 거세지면서 '은행 중심'의 금융 시스템에 동시다발적 균열이 감지된다. 최근 신한은행은 국내 1위 부동산 정보 플랫폼인 네이버 부동산에서 전세 대출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양측은 상호 협력을 통해 부동산 검색부터 개인별 대출한도, 금리 수준은 물론 ...

    2021.05.15 06:35:02

    빅테크 동맹 강화?…'금융 주도권' 내주는 시중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