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삼바텍, 소재융합 통한 놀이방매트 및 신제품 출시

    삼바텍(대표 이희룡)이 가을철을 겨냥해 PU, PE, 직물 등의 다양한 소재를 적용한 신제품을 출시하고 매트 전 분야로 시장개척에 나선다. 삼바텍 측은 "이미 층간소음 연구전담부서와 연구실험동 가동으로 기술개발과 품질관리에 만전을 기해오던 터라 이번 신제품 출시도 예상보다 빨랐다"고 전했다. 삼바텍은 PVC 매트개발로 축적된 기술과 노하우를 적용해 범퍼매트, 폴딩매트, 놀이방매트, 주방매트, 실버매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소...

    2022.08.19 15:07:22

    삼바텍, 소재융합 통한 놀이방매트 및 신제품 출시
  • 카카오, 카카오모빌리티 매각 안 한다... "사회적 책임 다 할 것"

    카카오 공동체얼라인먼트센터(이하 공동체센터)가 18일, 카카오모빌리티 주주 구성 변경 검토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향후 카카오는 카카오모빌리티 노사가 도출한 사회와의 지속 성장 의지를 존중하고, 이를 구체화해 실행해 나가는 것을 지원할 예정이다. 카카오 공동체센터는 카카오모빌리티의 주주 구성을 변경하는 안을 검토하며 모빌리티 노사와 소통해왔다. 이에 카카오모빌리티 노사는 지난 8월 초 '모빌리티와 사회의 지속 성장을 위한 협의체&rsq...

    2022.08.18 10:52:58

    카카오, 카카오모빌리티 매각 안 한다... "사회적 책임 다 할 것"
  • 코오롱인더,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2040 넷제로 달성”

    코오롱인더스트리(대표이사 사장 장희구)는 지속가능경영 전략과 주요 성과, 향후 목표 등이 담긴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지속가능경영보고서는 △2040 Net Zero 달성(국내사업장 기준) △친환경 제품/ 소재 개발 및 친환경 사업 확대 △환경/안전사고 무재해 사업장 구축 △비즈니스 밸류체인 전반에 걸친 상생 경영 실천 △경영 투명성 강화 및 윤리경영 내재화 등 코오롱인더스트리의 E...

    2022.08.18 10:40:30

    코오롱인더,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2040 넷제로 달성”
  • '또 매각설' 휩싸인 왓챠, 쉽지 않았던 '다윗'의 도전

    [비즈니스 포커스] 토종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왓챠’의 매각설이 끊이지 않는다. 왓챠와 인수 후보들 모두 일단은 손사래를 치지만 시장에서는 매각 외에 대안을 찾기 쉽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왓챠를 인수할 후보자들로는 경쟁 OTT인 웨이브와 쿠팡플레이, 콘텐츠 기업 리디 등이 거론된다. 인수는 수많은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져야 한다. OTT 시장의 성장세가 한풀 꺾인 시점에서 왓챠가 과연 원하는 만큼의 &lsq...

    2022.08.16 06:00:03

    '또 매각설' 휩싸인 왓챠, 쉽지 않았던 '다윗'의 도전
  • CJ대한통운, 경기도 이천에 풀필먼트센터 신규 오픈

    CJ대한통운이 경기도 이천에 풀필먼트센터를 신규로 오픈한다. CJ대한통운은 경기도 이천시 설성면에 연면적 26,545㎡(8,030평) 규모의 ‘이천 1풀필먼트센터’를 오픈했다고 15일 밝혔다. 풀필먼트는 여러 고객사들의 상품을 공동 보관하며 재고관리, 포장, 검수, 출고, 배송 등 복잡한 물류 과정을 일괄처리하는 서비스다. CJ대한통운은 풀필먼트센터와 택배 터미널을 연계한 ‘융합형 풀필먼트’를 통해...

    2022.08.15 10:57:13

    CJ대한통운, 경기도 이천에 풀필먼트센터 신규 오픈
  • 모빌리티 혁신 멈춘 사이…현실이 된 택시 대란

    [비즈니스 포커스] 사회적 거리 두기가 해제된 후 심야 시간 도심에서 택시 잡기가 너무 어려워졌다고 호소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올해 4월부터 수도권을 중심으로 시작된 택시 대란은 여름 들어 전국으로 번져 나가고 있다. 수요와 공급이 맞지 않기 때문이다. 거리의 인파가 줄어든 사이 수입이 맞지 않자 택시 운전사들이 운전을 그만두면서 택시 자체가 줄어든 것이다. 한때 택시를 비롯한 모빌리티 시장은 가장 많은 혁신 시도가 이뤄진 곳이었다. 목적...

    2022.08.15 06:00:04

    모빌리티 혁신 멈춘 사이…현실이 된 택시 대란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미국이 돌아왔다”

    [이 주의 한마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8월 9일(현지 시간) ‘반도체 산업육성법’에 서명했다. 이 법안은 부상하는 중국의 위협을 견제하기 위해 반도체 산업과 연구·개발(R&D)에 집중적으로 투자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7월 미 의회를 통과한 법안은 미국의 반도체 산업 발전과 기술적 우위 유지를 위해 모두 2800억 달러(약 366조원)를 투자하는 것이 골자다. 우선 미국 내 반도체 시설...

    2022.08.14 06:00:04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미국이 돌아왔다”
  • 아시아나항공, 첫 ESG 보고서 발간

    아시아나항공이 11일, 환경, 사회, 지배구조를 포함한 경영활동과 성과를 담은 첫번째 ESG 보고서를 발간했다. 이번 보고서는 국제 ESG 표준 가이드인 GRI(Global Reporting Initiative) 표준(Standards)의 핵심적 부합방식(Core Option)에 의거해 작성되었으며 ▲변화하는 시장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수익역량 강화 ▲ 안정적 운항 복원과 안전관리 강화 ▲ 지배구조 개선과 코로나 19 대응 등 지속가능경영을 ...

    2022.08.11 14:19:18

    아시아나항공, 첫 ESG 보고서 발간
  • LG이노텍 2년 연속 재규어 랜드로버 품질 인증 유지

    LG이노텍이 글로벌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인 재규어 랜드로버의 ‘품질 인증(Jaguar Land Rover Quality Certificate)’을 2년 연속 유지했다. ‘재규어 랜드로버 품질 인증’은 재규어 랜드로버가 협력사 제품의 품질 수준과 납기 준수 여부를 평가해 우수 협력사를 선정하는 제도다. LG이노텍은 지난해 처음으로 ‘재규어 랜드로버 품질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2022.08.11 14:12:15

    LG이노텍 2년 연속 재규어 랜드로버 품질 인증 유지
  • 중국·베트남·튀르키예 해외 시장을 어찌하오리까…한국 기업 케이스 스터디 3

    [비즈니스 포커스] 신세계와 롯데는 1990년대 말~2000년대 중국 시장으로 눈을 돌렸다. 경제 발전 과정에서 유통 시장이 커질 것이라고 판단했다. 하지만 몇 해 전 두 회사 모두 중국에서 철수했다. 각종 규제와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 체계) 보복 문제 등 정치적 리스크가 원인이 됐다. 기업들은 새로운 시장을 찾아 해외로 나간다. 해외 진출은 기업에 기회이자 위기 요인이 될 수 있다. 하지만 예상하지 못했던 글로벌 시장의 흐름은 기업엔 ...

    2022.08.11 06:00:10

    중국·베트남·튀르키예 해외 시장을 어찌하오리까…한국 기업 케이스 스터디 3
  • 코오롱인더 냉감섬유 포르페, 친환경 인증 획득

    코오롱인더스트리(대표이사 사장 장희구)는 최근 증설을 마친 HDPE소재 냉감섬유 브랜드 ‘포르페(FOPRE)’가 국내 관련 업계 최초로 ‘오코텍스(OEKO-TEX)’ 1등급을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오코텍스(OEKO-TEX)’는 환경과 인체에 무해함을 나타내는 유럽의 섬유 품질 인증 시스템이다. 제품의 모든 가공 단계의 원료, 중간, 최종 제품과 부속 재료들에 대해 엄격한 기...

    2022.08.10 10:16:29

    코오롱인더 냉감섬유 포르페, 친환경 인증 획득
  • '옥수수로 고기능섬유 만든다' 효성티앤씨, 세계 최초 바이오 스판덱스 상용화

    효성티앤씨가 세계 최초로 옥수수에서 스판덱스를 뽑아내 상용화하는데 성공했다. 효성티앤씨는 기존 석탄 대신 옥수수에서 추출한 천연 원료를 가공해 만든 바이오 스판덱스 ‘크레오라 바이오베이스드(creora® bio-based)’ 개발에 성공하고 글로벌 친환경 인증까지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국제 표준 인증기관 ‘SGS’서 친환경 인증 획득 크레오라 바이오베이스드는 지난 6월 SGS(Soci...

    2022.08.10 10:07:55

    '옥수수로 고기능섬유 만든다' 효성티앤씨, 세계 최초 바이오 스판덱스 상용화
  • “기업 넘어 산업 성장 이끌려면 기술이 중요, 그래도 기술보다 '인간'이 더 먼저”

    [인터뷰] 1980년대 후반 한국은 고도 성장기를 거쳤다. 저금리·저유가·저달러 등 3저 호황이었다. 1988년 서울올림픽은 경제 호황의 정점에서 이뤄지며 소비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했다. 기업인들은 또다른 기회를 엿보기 시작했다. 해외 시장과 새로운 비즈니스였다. 윤동한 한국콜마홀딩스 회장은 1989년 제약사 최연소 부사장직을 버리고 창업이라는 기회를 얻기 위해 미국행 비행기에 몸을 실었다. 한 잡지에서 본 &ls...

    2022.08.08 06:00:03

    “기업 넘어 산업 성장 이끌려면 기술이 중요, 그래도 기술보다 '인간'이 더 먼저”
  • '대기업' 된 온라인 플랫폼, '수수료 딜레마'에 빠지다

    [비즈니스 포커스] 어떤 일을 맡아 처리해 준 데 대한 대가로서 주는 요금. ‘수수료’의 사전적 정의다. 최근 들어 ‘수수료’란 단어를 언론에서 더 많이 찾아볼 수 있게 됐다. 사회에서 일어나는 모든 거래에 수수료는 존재하지만 가장 많이 언급되는 수수료는 팬데믹(감염병의 세계적 유행) 이후 급격히 성장한 플랫폼 기업의 중개비일 것이다.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한곳에 모아 둔 플랫폼...

    2022.08.03 06:00:04

    '대기업' 된 온라인 플랫폼, '수수료 딜레마'에 빠지다
  • '피크아웃' 우려 속 15조 투자 승부수 던진 HMM

    [비즈니스 포커스] HMM의 실적에 대한 ‘피크아웃(고점 후 하락)’ 우려가 커지고 있다. 상하이항운거래소에 따르면 7월 22일 상하이운임지수(SCFI)는 3996.77로 지난 주인 7월 15일 4074.7보다 77.93 하락했다. 본격적인 운임 하락세는 이제부터 시작이라는 이야기가 나온다. 전 세계를 덮친 인플레이션이 소비 침체를 가속화하면서 하반기부터는 물동량이 감소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물론 ‘당장...

    2022.08.02 06:00:02

    '피크아웃' 우려 속 15조 투자 승부수 던진 HM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