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영상 뉴스] 주식 투자자들이 알아두면 좋을 ESG 경영 잘하는 국내외 기업 TOP 8

    최근 ESG가 경영 화두로 떠올랐습니다. ESG가 주가에도 영향을 줄 정도로 중요해진 만큼 주식 투자자도 ESG에 주목해야 합니다. 주식 투자자들이 참고하면 좋을 ESG 경영 잘하는 국내외 기업 TOP 8을 소개합니다. 정유·화학 업체들은 환경오염의 주범이라는 이미지를 벗어나고자 생산 현장에서도 친환경 공정을 적극 개발합니다. 1) SK이노베이션 -EU CCS(정유산업에서의 탄소 포집 및 저장 기술) 프로젝트 참여 -감압잔...

    2021.05.15 14:00:02

    {=htmlspecialchars(,title)}
  • 현금 사라진 시대에도 굳건한 '동전 왕국' 풍산

    [마켓 인사이트] 위태롭던 ‘동전 왕국’ 풍산이 살아나고 있다. 체크·신용카드와 모바일 결제의 급격한 확산으로 전 세계에서 동전 수요가 급감하고 있지만 구리를 활용한 전기차 보급이 확산되면서 풍산의 기업 가치가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 여기에 경제 회복 기대에 따른 구리 수요 증가로 풍산의 실적도 덩달아 빠르게 개선되고 있다. 물론 원자재 시황에 따라 출렁이는 수익성을 안정화시키고 시대의 변화에 맞는 새로운 ...

    2021.05.15 06:54:01

    {=htmlspecialchars(,title)}
  • 빅테크 동맹 강화?…'금융 주도권' 내주는 시중은행

    국내 금융산업의 헤게모니를 지배해온 시중은행의 입지가 갈수록 쪼그라들고 있다. 안으로는 구시대적 시스템과 안일했던 위기대응 태세가, 밖으로는 빅테크, 핀테크 업체들의 공세가 갈수록 거세지면서 '은행 중심'의 금융 시스템에 동시다발적 균열이 감지된다. 최근 신한은행은 국내 1위 부동산 정보 플랫폼인 네이버 부동산에서 전세 대출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양측은 상호 협력을 통해 부동산 검색부터 개인별 대출한도, 금리 수준은 물론 ...

    2021.05.15 06:35:02

    {=htmlspecialchars(,title)}
  • 엉터리 기후 정책에 뿔난 청년들…독일 기후보호법 개정 이끌다

    [ESG 리뷰] 유럽 ESG 최전선 독일 헌법재판소는 4월 29일 2030년까지 탄소 배출 절감 목표를 명시한 독일 기후보호법(Klimaschutzgesetz)이 일부 위헌이라는 결정을 내렸다. 2030년 이후의 목표와 계획이 없어 미래 세대에게 부담을 떠넘긴다고 판단했다. 법조계에서는 해당 결정이 ‘혁명적’이라고 보고 있고 관련 산업계도 예측 가능성과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어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독일 정부는 헌재...

    2021.05.14 07:03:01

    {=htmlspecialchars(,title)}
  • 내 아이덴티티, 어디까지 보호받을 수 있을까

    [지식재산권 산책] 유튜브·인스타그램·틱톡 등의 매체는 누구나 스타가 될 수 있는 길을 활짝 열어젖혔다. ‘좋아요’가 늘어날수록, 또 ‘구독’과 ‘팔로워’가 늘어날수록 자신의 경제적 가치는 수직 상승한다. 누구나 성명·초상·목소리 등 자신의 ‘아이덴티티(identity)’를 상품화하는 세상이 도래한 것이다. ...

    2021.05.14 07:01:02

    {=htmlspecialchars(,title)}
  • 세계 3위 경제 대국 일본, 흔들리는 금융시장 지위

    [글로벌 현장] 세계 3위 경제 대국 일본의 금융 시장 지위가 휘청이는 조짐이 곳곳에서 감지되고 있다. 국제 금융 시장에서 안전 자산으로 통용되던 엔화가 세계 증시가 폭락하는 동안 외면받는가 하면 상장(IPO) 시장의 존재감이 한국과 인도보다 약해졌다. 지난 30여 년간 주식 시장에서 통용되던 ‘엔화 가치가 떨어지면 일본 주가가 상승한다’는 공식이 깨지고 있다. “진짜 안전 자산은 달러” 지난해 ...

    2021.05.14 06:59:24

    {=htmlspecialchars(,title)}
  • 내일의 리더가 되고 싶다면 오늘의 조직을 파괴하라

    [서평] 시장의 파괴자들 쉘린 리 지음 | 오웅석 역 | 한국경제신문 | 1만 8000원 변화와 불확실성의 세계에서도 끊임없이 성장을 거듭하며 혁신에 성공하는 조직은 혁신에 실패하는 대부분의 조직과 무엇이 다를까. 그리고 그들이 경쟁자들보다 한 발 앞서 발 빠르게 시장을 선점할 수 있게 하는 동력은 무엇일까.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문가이자 ‘포천’ 선정 500대 기업의 어드바이저 쉘린 리는 지난 20년간 전 세계의 ...

    2021.05.14 06:59:01

    {=htmlspecialchars(,title)}
  • '코로나19 특수'에 주목받는 금호석유화학[베스트 애널리스트 추천 종목]

    [베스트 애널리스트 추천 종목] 금호석유화학(이하 금호석유)은 5월 4일 매출이 1조85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했고 영업이익이 61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60% 성장했다고 1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금호석유는 올 2분기에도 높은 성장세를 지속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주목할 부분은 합성 고무 부문(매출 비율 36%)과 관련된 전방 시황의 초호황 지속이다. 해당 부문의 주력 제품은 위생용 장갑의 원료인 NB라텍스와 타이어...

    2021.05.14 06:58:01

    {=htmlspecialchars(,title)}
  • 국제 통상의 새 글로벌 스탠더드 'ESG'

    [경제 돋보기] 통상 협상의 범위가 확대되고 있다. 미국 바이든 행정부는 출범 이후 노동과 환경을 통상 협상과의 연계를 강화하면서 통상 협상의 범위가 확대되고 있다. 기존의 통상 협상은 관세 인하 또는 철폐를 중심으로 한 시장 접근 확대에 초점을 두고 있었다. 그러나 이러한 초점에서 더 나아가 무역과 직접적 연관이 떨어지는 부문을 통상 협상과 연계해 노동자와 환경을 보호하려고 노력하는 것이 최근의 추세다. 사실 이러한 움직임은 과거 빌 클...

    2021.05.14 06:57:01

    {=htmlspecialchars(,title)}
  • '부활 뱃고동' 울린 팬오션…역대 최고 신용도 앞두고 '제2의 전성기' 신호탄 쏜다

    [마켓 인사이트] 팬오션이 자본 시장에서 화려하게 부활하고 있다. 두 번의 기업 회생 절차(법정 관리)를 이겨내고 역대 최고 신용도 회복을 눈앞에 두고 있다. 강도 높은 구조 조정과 균형 있는 재무 정책 덕분에 이리저리 주인이 바뀌던 ‘골칫덩이’ 해운사에서 탄탄한 수익 창출 능력을 갖춘 하림그룹의 ‘알짜’ 자회사로 변모하는 모습이다. ‘전성기’ 신용 등급 눈앞…주가...

    2021.05.14 06:53:01

    {=htmlspecialchars(,title)}
  • 세정, 웰메이드 모델 임영웅과 함께 가정의 달 맞아 선물 제안

    [플라자] 세정, 웰메이드 모델 임영웅과 함께 가정의 달 맞아 선물 제안 세정그룹의 패션 편집숍 웰메이드(WELLMADE)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신상품 반값 할인과 사은품 증정 이벤트를 실시한다. 타운 캐주얼 남성복 브랜드 ‘인디안(INDIAN)’의 활용도 높은 색상의 셔츠·팬츠류와 함께 이탈리아 감성의 남성복 브랜드 ‘브루노바피(BRUNO BAFFI)’의 클래식 무드 고품질 슈트를...

    2021.05.14 06:51:02

    {=htmlspecialchars(,title)}
  • 더 어려워진 판호 발급…K게임, '중국몽' 버리고 동남아·남미 공략

    [비즈니스 포커스] ‘판호’는 중국 정부의 콘텐츠 심사를 통과해야 받을 수 있는 고유 식별 번호(ISBN)로, 중국 내 게임 유통 허가증의 역할을 한다. 그런데 판호 발급이 2017년 이후 꽉 막혀 버렸다. 중국이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 체계) 보복으로 한국 게임에 대한 판호를 사실상 주지 않고 있는 것이다. 지난해 연말부터 두 개의 게임이 판호를 발급받으며 상황이 바뀔 것이란 기대감이 조심스레 생겨났다. 하지만 최근...

    2021.05.14 06:50:03

    {=htmlspecialchars(,title)}
  • IPO 앞둔 SM상선, 높아지는 기대감

    SM그룹의 해운 계열사 ‘SM상선’이 하반기 IPO를 준비하고 있다. SM상선은 지난 10일, 하반기 IPO를 위한 준비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노선 확장 및 컨테이너 박스 확충, 중고선 매입, 신주선 발주 검토, 신사옥 이전, 디지털 물류 시스템 구축, ESG 경영 강화, 수출 화주 지원 등을 성장 전략으로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하반기 IPO 위해 노선 확장 나선다” SM상선은 미...

    2021.05.13 14:45:26

    {=htmlspecialchars(,title)}
  • 줄줄이 흑자, 정유업계 올해 1분기 실적 '활짝'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직격탄을 맞았던 국내 대형 정유사들이 잇따라 올해 1분기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코로나19 회복세와 국제 유가가 치솟고 정제마진이 전년 대비 높아지면서 매출이 큰 폭으로 상승한 것으로 보인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SK이노베이션·GS칼텍스·에쓰오일·현대오일뱅크의 올 1분기 영업이익은 총 2조1748억원으로 나타났다. 이 중 가장 실적이 좋은 곳은 GS칼텍...

    2021.05.13 13:09:42

    {=htmlspecialchars(,title)}
  • 호실적 낸 구현모 KT 대표가 직원들에 '착시 빠지지 말라' 경고한 이유

    KT가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실적으로 매출 6조 294억원, 영업이익 4442억원을 올렸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3.4%, 영업이익은 15.4% 증가한 것으로 2017년 2분기 이후 최대치다. 최대 실적을 낸 다음 날인 5월 12일 구현모 KT 대표가 임직원에게 보낸 메일이 주목받고 있다. 구 대표는 메일을 통해 “회사 전체에 나타나고 있는 긍정적인 변화 때문에 모든 부분이 잘 되고 있다는 착시에 빠져서는 안될 것”...

    2021.05.13 11:37:42

    {=htmlspecialchars(,title)}